| 즐겨찾기 | 회원가입 | 로그인

질문답변

폭주하는 우리의 올드 그래픽카드
by test12 | Date 2021-05-31 12:08:11 hit 671


1050Ti

평화는 전쟁이 없는 것이 아니라 덕이 지배하는 것이며 관용과 이해와 공의가 편만한 것이다. - 스피노자{<키워드1>} 여자명을자로 줄이면? 유두열{<키워드1>} 코미디언들이 소재를 찾아 헤매는 거리는? 웃음거리{<키워드1>} 미리 다 아는 여자는? 미리암 모세의 누이 {<키워드1>} 비 온 뒤에 땅이 굳어진다. - 속담{<키워드1>} 세계에서 제일 더러운 집은? 똥~집 {<키워드1>} 하나님은 움직이는 자를 쓰고 사탄은 가만히 있는 사람을 쓴다. - 작자 미상{<키워드1>} 결정을 내리기 전에 모든 것을 완벽하게 알고자 고집하는 사람은 결코 결단을 내리지 못한다. - 앙리 F. 아미엘{<키워드1>} 돈이 돈을 만든다. (Money makes money.) - 작자 미상{<키워드1>} 이 급변하는 시대에 한가지만은 변하지 않고 있다. 그것은 용서를 비는 일이 유혹을 물리치는 일보다 더 쉽다는 사실이다. - 솔 켄던{<키워드1>} 남에게 부정하게 대하지 말 것이며 남이 나에게 부정하게 못하게 하라. - 마호메트(Mahomet){<키워드1>} 환희의 감정을 말로 표현할 수는 없다. 단지 음악처럼 느끼는 것이니까. - 마크 트웨인{<키워드1>} 가정의 난로가가 가장 좋은 학교. - 아놀드 H.글래소{<키워드1>} 옛날 제나라 사람으로 금을 탐낸 자가 있었다. 아침에 옷을 입고 시장에 갔다. 금장사 옆에 가서 대뜸 금을 훔쳐 달아나다가 포졸에게 붙잡혔다. 사람 많은데서 겁도 없이 무슨 짓이냐고 포졸이 묻자 도둑이 말하되 금이 탐나 사람은 안 보고 금만 보았소 하였다. - "열자(列子)"{<키워드1>} 행복이야말로 최고의 선. - 아리스토텔레스{<키워드1>} 나는 열다섯 살에 학문에 뜻을 두고 서른 살에 뜻을 세웠으며(三十而立) 마흔 살에는 현혹됨이 없었고(四十而不惑) 쉰 살에는 하늘의 뜻을 알았으며(五十而知天命) 예순 살에는 무엇이고 알아들을 수 있었다.(六十而從心所慾不踰矩) - 공자(孔子){<키워드1>} 마음이 놓이지 않으면 아무도 평온한 잠을 이룰 수 없다. - 세네카{<키워드1>} 경로석이란?뭘까? 경우에 따라 노인이 앉을 수 있는 자리{<키워드1>} 기억력이 좋은 것은 장점이다. 그러나 잊을 수 있는 능력은 더욱 위대한 것이다. - 허버드{<키워드1>} 병원: 환자의 친구들이 모여서 환자에게 자기네들의 증세를 이야기하는 곳. - 버논 헤이글린{<키워드1>} 세계에서 가장 게으른 게으름뱅이가 어느 날 죽었다이유는? 숨쉬기 귀찮아서{<키워드1>} 착한 일을 하고 이익을 보지 않음은 풀 속에 난 동과와 같으니 모르는 가운데 절로 자란다. 몹쓸 일을 하고도 손해를 보지 않음은 뜰 앞의 봄눈과 같으니 모르는 중에 반드시 녹게 된다. - 채근담{<키워드1>} 펄펄 끓는 국을 마시다 혀를 데이고도 같이 국을 마시는 사람들에게 국이 뜨겁다는 것을 알리지 않는 사람은 정직하지 못한 사람. ― 유고슬라비아 속담{<키워드1>} 인생은 한 권의 책과 같다. 어리석은 이는 그것을 마구 넘겨 버리지만 현명한 인간은 열심히 읽는다. 단 한 번밖에 인생을 읽지 못한다는 것을 알고 있기 때문이다. - 상 파울 ☞명언생각{<키워드1>} 평화란 하나님의 음률에 생애를 조율하는 것이다. - 스피노자{<키워드1>} 예의는 남과 화목함을 으뜸으로 삼는다. - 논어{<키워드1>} 서당 개 삼 년이면 풍월을 읊는다. - 한국 속담{<키워드1>} 손윗사람에게 겸손하고 동등한 사람에게는 예절 바르며 아랫사람에게는 고결해야 한다. - B.프랭클린{<키워드1>} 행복은 인간을 이기주의자로 만든다. - 톨스토이{<키워드1>} 양초 곽에 양초가 꽉 차 있을 때를 세 자로 줄이면? 초만원{<키워드1>}
회사소개| 이용약관|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상호 : 주식회사엔씨이에스|대표 : 정용식|사업자등록번호 : 596-86-00086|통신판매신고번호 : 제 2016-충북청주-0165호|벤처기업 인증 등록: 제20170400975호
신주소 : 충정북도 청주시 상당구 용암북로 144 (용암동) 3층, 구주소 : 충청북도 청주시 상당구 용암동 2615번지 3층
부설기업연구소 :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판교로 255번길 9-22, 809호
전화 : 043 . 903 . 8585|팩스번호 : 043 . 903 . 8484|이메일 : help@nces.co.kr
Copyright @ 2016 NCES Corp All Right Reserved.